뉴로클, 세계영상치의학회 학술대회(ICDMFR) 2021 참가…"의료 이미지 연구용 AI 소프트웨어 선보여"

AI 소프트웨어 업체 뉴로클이 오는 4월 28일부터 5월 1일까지 광주 김대중컨벤션센터에서 열리는 세계영상치의학회 학술대회(이하 ICDMFR 2021)에 참여한다고 밝혔다.

1968년 창립된 세계영상치의학회가 2년마다 개최하는 ICDMFR은 영상치의학 분야의 연구 및 교육발전 촉진, 임상의학 연구, 진단 연구, 환자 서비스 개선을 위한 조사 및 연구, 관련 지식의 공유를 목적으로 하는 영상치의학 분야의 가장 권위 있는 학술대회다.


[ICDMFR에서의 뉴로클 부스 모습]


뉴로클은 이번 전시를 통해 의료 이미지 연구용 AI 소프트웨어인 뉴로티(Neuro-T)를 선보인다. 뉴로티는 최근 의료계에서 다양한 기술 중 주목하고 있는 하나인 딥러닝 비전 기술(딥러닝을 활용한 이미지 해석 기술)을 자유롭게 사용할 수 있는 GUI 기반의 소프트웨어이다.


뉴로티는 △오토 딥러닝 알고리즘 △온프레미스 방식의 높은 보안성 △데이터 관리 시스템 등의 장점을 바탕으로 의료계에서 딥러닝 비전 기술 적용 시 겪고 있는 현실적인 한계를 해소해주고 있다는 평을 받고 있다.


뉴로클 이홍석 대표는 "딥러닝 비전 기술을 다양한 의료 이미지에 자유롭게 적용할 수 있도록, 누구나 손쉽게 사용할 수 있는 딥러닝 비전 소프트웨어로 개발하는 데에 공을 기울였다"며 "실제로 국내 유수 대학병원에서 연구하고 있는 분야에 뉴로티를 사용하고 있으며, 최근 뉴로티를 활용한 다수의 의학 논문이 등재되어 전문성을 인정받고 있다"라고 전했다.